화성시 3.1운동 100주년 '선조의 눈물과 외침을 기억하다' >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보도자료
> 기념관 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화성시 3.1운동 100주년 '선조의 눈물과 외침을 기억하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9-03-08 09:20 조회189회 댓글0건

본문

KNS뉴스통신      

화성시 3.1운동 100주년 '선조의 눈물과 외침을 기억하다'

우정읍, 송산면서 당시 복색 갖추고 2㎞ 거리 만세행진 '함성가득'
제암리3.1운동순국기념관 1천여명이 정부 주관 전국 동시만세삼창

정양수 기자

작성 2019.03.04 10:59


KNS뉴스통신=정양수 기자] 3월 1일 오전 10시 55분 화성시 우정읍 행정복지센터 앞마당에서 학생과 주민 1천여 명이 대열을 이루며 조암시내로 향했다.

상기된 얼굴들 사이로 대한독립만세가 터져 나왔다. 굳게 쥔 태극기는 걸음을 옮길

때마다 바람에 나부꼈다.


같은 날 낮 12시 제암리3.1운동순국기념관에서도 1시 30분 송산면 사강시장에서도 마찬가지였다. 화성시 전역이 100년 전 그날로 시계를 돌린 듯, 수천여 명의 시민들이 외치는

함성소리로 가득했다


화성시는 일제강점기, 그 어느 지역보다 치열한 3.1운동이 벌어졌던 곳으로, 이를 저지하려는 일본군에 의해 주민 20여명이 잔인하게 학살당한 곳이기도 하다.

시는 일본군의 총칼에도 굴하지 않고 독립운동을 펼쳤던 선열들의 정신을 기리고자 우정읍과 송산면 일원에서 만세운동을 재현했다.


도보 60분, 2㎞의 송산면 만세재현 거리행진에 참여한 송산중학교 이수연 학생은 "처음엔 가벼운 마음으로 시작했는데, 총을 든 일본순사가 나타나고 사람들이 한마음으로 처단하는 퍼포먼스가 펼쳐지자 가슴이 뭉클해졌다"며 "선조들이 죽을 각오로 만세를 외쳤을 것을 생각하니 감사하고 죄송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송산3.1 기념공원을 찾은 김지연씨(송산면)는 자녀들과 만세운동 전시전을 보며 "만세운동에 참여한 분들이 얼마나 힘든 일을 했는지, 아이들에게 당시

3.1운동의 모습을 알려주려고 왔어요"라고 말했다.


화성3.1운동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제암리3.1운동순국기념관에서는

보다 특별한 이벤트가 진행됐다.

제암리3.1순국기념관은 천안독립기념관과 함께 3.1운동 유적지를 대표해 행정안전부 주관 '제100주년 3.1절 기념식'에서 진행된 전국동시만세삼창 행사에 참여했다.

이날 기념관에 모인 1천여명의 시민이 함께 외친 만세삼창은 광화문 광장에서 열린 정부 기념행사에 중계되며 화성3.1운동을 전국에 알렸다.


기념관을 찾은 전순애씨(봉담읍)는 "오늘 하루뿐만 아니라 앞으로 더 많은 이들이 화성3.1운동의 가치를 되새기고 선열들의 정신을 이어갈 수 있도록 지역 독립운동사 알리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식 기념행사가 열린 유앤아이센터 화성아트홀에서는 광복회와 관내 보훈단체, 청소년 등 시민 7백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민대표 11명의 릴레이 독립선언서 낭독과

경축공연 등이 펼쳐졌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기념사를 통해 "3.1운동의 진정한 유산은 민초 한 사람 한 사람에게서 뿜어져 나오는 위대한 단결의 힘"이라며 "선조들이 목숨으로 지켜낸 조국에서 새로운 꿈과 희망이 만개할 수 있도록 평화 미래 100년을 준비하겠다"고 의지를 높였다.

한편, 시는 오는 4월14일 제암리와 같이 학살의 아픔을 겪은 세계 평화연대 도시들과 '3.1운동 100주년 학술심포지엄'을 개최하고 4월15일에는 제암·고주리 학살사건 100주년

추모제를 열어 평화의 메시지를 공유할 계획이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지번주소 : 경기도 화성시 향남읍 제암리 392-2 | 도로명주소 : 경기도 화성시 향남읍 제암길 50 제암리 3.1운동순국기념관
TEL : 031-366-1604 | FAX : 031-353-1615
Copyright(c)2017 제암리 3.1 운동순국기념관. All right reserved.